ㆍ홈    ㆍ로그인   ㆍ회원가입   ㆍ즐겨찾기추가  
할부금융문의 링크안내
지입차 계약전 확인사항
화물운송시장업종개편
화물차운송사업 허가제 …
1TON 영업용 화물차 ‘…
지입차주를 위한 수익률…
거흥자동차매매상사
카고/윙바디/탑차/전차종매매
상담:정형순
010-9130-4544
선우모터스
카고/덤프/탑차/특장차/전차종
상담: 심현식
010-9688-4300
서평택트럭매매상사
중대형 화물차,영업용,자가용
대표 정용호
010-9056-9090
화물차,특장, 매입전문
트럭아저씨
대표 권오경
010-7756-9995
대형화물차매매상사
탱크로리/츄레라/카고/전차종매매/캐피탈
친절상담:임미선
010-3626-1706
영업용,자가용특장차전문
카고/윙바디/특장차/크레인
대표:이창일
011-213-1666
트럭고가매입/책임매매

김지억 부장
한국화물차매매상사
전국화물매매상사
화물차,특장차,각종탑차,전차종
부장:오동근
010-5787-1025
거흥자동차매매상사
영업용/대형차량/탑.적재함/매매,매입
대표:정종원
011-688-4544
개인 용달,개별 화물
성숙트럭
대표:최성숙
010-7788-2101
전국화물매매상사
츄레라/덤프/암롤/탱크로리/특수차 전차종
대표 : 김재홍
010-8372-8949
신신트럭매매상사
화물차,특장차 전차종 고가매입
이 선 재
010-9368-3944
명도자동차상사
츄레라,특장차.대형카고전문
대표:곽철호
010-5877-3939
목포 커머셜 모터스
카고,윙바디,츄레라,덤프
대표:김기호
010-6607-7727
(주)천지화물
카고/트렉터/윙바디/최고가매입
대표:심동식
011-472-4424
일해 자동차 매매상사
트렉터/덤프/특장차/전차종
대표:장태익
010-6523-0311
개인 용달,개별 화물
성숙트럭
대표:최성숙
010-7788-2101
화물차 ,특장차 전차종
현진모터스
상담:김정주
010-7728-1237
이상래 트럭
윙바디/카고/냉동탑/전차종
대표:이상래
010-9012-4989
대형화물차매매상사
탱크로리/츄레라/카고/전차종매매/캐피탈
친절상담:임미선
010-3626-1706
충남트럭자동차매매상사
카고/윙바디/냉동탑
상담:이정진
010-5480-0803
한국화물자동차매매상사
대형화물/특장차/윙바디/전차종
부장:허 원
010-5060-0089



 
작성일 : 15-04-29 11:00
국토부, ‘화물운송 실적신고제’ 신고기간 연장
 글쓴이 : 트럭1
조회 : 1,901  
국토부, ‘화물운송 실적신고제’ 신고기간 연장
1대 운송사업자들의 신고부담 완화 내용 담은 일부개정안 고시
조나리 기자 | nali0102@klnews.co.kr   2015년 04월 29일 (수) 10:59:08
<scRIPT type=text/javascript> </scRIPT>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는 운수사업자의 화물운송실적 신고기한을 연장하는 내용의 ‘화물운송실적신고제 시행지침’ 개정안이 4월 30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다단계 발생, 지입제 폐단 등의 우려가 거의 없는 1대 운송사업자에 대해서는 최소운송의무 대상에서 제외하고, 화주로부터 위탁받은 실적은 실적신고 대상에서 제외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는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안(‘14.11.24 변재일의원 발의)’이 4월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하면서 1대 사업자의 실적신고의무 미이행에 따른 행정처분이 불가피한 점을 개선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번 일부개정 고시로 인해 현재 ‘매 분기별 실적을 해당 분기 익월말까지’ 신고토록 한 것이 2015년 1분기 운송 또는 주선실적의 경우 ‘2015년 2분기 익월말’까지로 기한 연장된다. 특히 운수사업자로부터 운송을 위탁받은 사업자들은 ‘1분기 익월말에 10일을 더한 기간’에서 ‘2분기 익월말에 10일을 더한 기간’까지로 연장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실적신고기한 연장으로 1대 운송사업자들의 신고부담이 대폭 완화되고 행정처분 우려도 해소되어 실적신고제도가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앞으로도 제도 시행 과정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지역별 순회교육도 강화하여 실적신고 과정에서의 불편을 해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제도와 관련하여 좀더 상세한 사항은 화물운송실적관리시스템 홈페이지 또는 콜센터 등을 통해 문의할 수 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